투자 첫걸음

[투자 용어] 화폐의 미래가치와 복리수익률

작성자 버핏연구소 작성일 2022-06-30 11:17 조회 262

화폐의 미래가치(future value of money)란 현재의 화폐가 복리수익률(compound interest rate) 기준으로 미래의 특정 시점에 얼마가 되는냐를 보여주는가를 말한다.

화폐의 미래 가치는 주식 투자의 수익률을 계산할 때 반드시 필요한 개념이다. 화폐의 미래 가치는 복리 효과가 왜 발생하는지, 장기 투자가 왜 필요한지를 알려준다. 뿐만 아니라 화폐의 미래 가치는 은행 예금 이자 계산 등 일상 생활에서 광범위하게 사용되고 있으므로 알아둬야 한다.

 

예를 들어보자. 내가 지금 현금 1만원을 들고 있는데, 누군가에게 빌려주고 4년 후에 받기로 한다면 4년 후에는 얼마를 받아야 할까.

상식적으로 생각해봐도 당연히 1만원보다는 많이 받아야 할 것이다. 왜냐하면 내가 1만원을 4년 동안 빌려주면 나는 이 기간에 돈을 불릴 기회를 포기하는 셈이므로 그 만큼을 더 받아야 하는 것이다. 이것을 화폐의 미래가치라고 한다.

화폐의 미래가치를 구하는 공식은 다음과 같다.

 

FV = A*(1+r)^n

FV= 미래가치, A = 원금, r = 이자율, n = 기간

 

간단한 퀴즈를 풀어보자. 지갑에 들어있는 현금 1만원을 이자율 5%로 4년 후에 받는다면, 4년 후에는 얼마를 받게 될까. 공식에 대입해보면 12,155원이 나온다 .

그림1

[1만원의 4년 후 미래가치. 이자율 5%]

 

이제 화폐의 미래가치를 구하는 공식을 좀더 주의 깊게 살펴보라. 원금(A), 이자율(r), 기간(n)이 모두 분자이므로 세가지 가운데 어느 하나가 커지면 미래 가치도 커진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그런데 이 가운데 이자율과 기간이 배수(倍數)가 아니라 승수(乘數)의 관계에 있다는 사실을 주목하라. 이는 이자율과 기간 가운데 어느 하나가 커지면 곱하기에 곱하기를 해주는 엄청난 효과가 발생한다는 것을 암시한다. 한마디로 숫자가 기하급수적으로 커지는 것이다.
이것이 바로 복리의 마법이다. 복리의 마법이란 기간이 장기일수록, 이자율인 클수록 원금이 기하급수적으로 커지는 것을 말한다.

예를 들어보자. 원금 1,000만원을 이자율 30%, 20%, 10% 인 은행 상품에 각각 넣어 두었다고 하자. 10년 후에 원금 1,000만원은 어떻게 변해 있을까.

 

그림2

[원금 1,000만원의 이자율에 따른 변화. 단위 만원]

 

그래프를 보면 처음 몇 년간은 이자율이 30%이든, 20%이든, 10%이든 별 차이가 없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런데 6년차쯤 부터 차이가 벌어지기 시작하는 것을 볼 수 있다. 10년이 됐을 때 30%, 20%, 10%에 투자한 결과는 1억 3,700만원, 6,100만원, 2,500만원으로 엄청나게 벌어져 있다. 다시 말해 수익률은 일직선이 아니라 급격한 우상향 패턴이다.

이것을 바로 복리의 효과라고 한다. 복리 효과란 투자 수익이 산술급수가 아니라 기하급수로 늘어나는 효과를 말한다. 이제 왜 워렌 버핏이 입이 닳도록 장기 투자를 강조하는 지가 이해됐을 것이다. 한편, 공식을 보면 투자 효과를 누리기 위해서는 원금의 규모도 중요하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이번에는 이자율을 20%로 고정시키고 원금이 각각 1,000만원, 5,000만원, 1억원일 경우를 가정해보자. 10년 후에는 어떤 결과를 보이게 될까.

그림3

[원금 1,000만원, 5,000만원, 1억원의 기간에 따른 변화. 이자율 20%. 단위 만원]

 

원금이 클수록 시간이 지나면서 수익을 크게 내는 것을 볼 수 있다.

이자율 20%일 경우 10년 후 원금 1억원은 6억 1,900만원, 5,000만원은 3억원원, 1,000만원은 6,100만원으로 불어나 있게 된다. 투자에 성공하기 위해서는 일단 종자돈(몫 돈)을 모아야 하는 이유가 이제 이해될 것이다. 결국 기간이 길수록, 원금이 클수록 복리 투자는 놀라운 성공을 가져 다 준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이 개념만 내 것으로 만들어도 성공 투자를 위한 방향은 잡은 것이다.

그러므로 주식에서 성공하기 위해서는 다음과 같은 원칙이 자연스럽게 얻어진다. 이 원칙들이 갑자기 허공에서 이유없이 떨어진 게 아니다.

첫째, 장기투자하라. 앞서 살펴 보았듯이 원금 1,000만원을 10%, 20%,30%로 불릴 경우 5년째까지는 별다른 차이가 없다. 그런데 6년째부터 서서히 격차가 벌어져 10년째에는 엄청난 격차가 벌어지게 된다.

둘째, 종자돈을 만들어라. 투자의 출발선에서 기왕이면 많은 돈이 있어야 복리효과를 누릴 수 있다. 

세째, 손실을 줄여라. 특정 시점에 손실이 발생하면 이를 만회하기가 어려워진다. 워렌 버핏이 투자에 성공하기 위해 첫째, 절대 손해보지 말 것. 둘째, 첫째 원칙을 잊지 말 것이라고 말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  

 


전체 0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