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뉴스

[단독] 빅5 면방 기업 중 올해 2분기 매출액 증가율 1위는 경방

작성자 김주영 기자 작성일 2020-09-30 10:34 조회 65

[더밸류뉴스= 김주영 기자] 한국 주식 시장의 면방 관련주 가운데 올해 2분기 매출액 증가율 1위는 경방(000050) (대표이사 김준김담)으로 조사됐다.

김준(왼쪽), 김담(오른쪽경방 대표이사. [사진=더밸류뉴스]

버핏연구소의 탐색 결과 경방의 올해 2분기 매출액은 862억원으로 전년비 6.16% 증가했다.

면방 빅5의 매출액. [자료=더밸류뉴스(버핏연구소 제공)]

이어 대한방직(001070)은 1.86% 증가했고, DI동일(001530)은 5.03%, 일신방직(003200)은 15.46%, 전방(000950)은 28.45% 감소했다.

경방 분기별 매출액 추이. [자료=더밸류뉴스(버핏연구소 제공)]

1위를 기록한 경방은 직물메리야스양말신발용품의 원사와 각종 의류 원료 등의 방적사 및 가공사를 생산 제조하는 원재료 생산업체 및 복합쇼핑몰 운영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경방한진 2대 주주 등극하며 성장

경방의 올해 2분기 연결기준 실적은 매출액영업이익당기순이익은 각각 862억원, 33억원, 56억원으로 전년비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6.16%, 180.00% 증가했고영업이익은 58.75% 감소했다.

경방 최근 실적. [자료=더밸류뉴스(버핏연구소 제공)]

경방은 지난 4월 경방은 한진의 주식을 대거 매입하고 4대주주 지위에 오른 바 있다한진 주식을 175635주 추가 매입해 지분을 4.97%에서 6.44%로 늘렸다고 공시했다이후 최근 지난 10일 지분을 더 늘려 2대 주주에 등극했다한진 지분 9.33%(117785)를 확보한 것이다단순투자목적으로 알렸지만 현재 한진그룹의 경영권 분쟁과 연관이 있을 수 있다는 추정에 매수세가 몰리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경방의 타임스퀘어 상공에서 본 전경. [사진=타임스퀘어]

올해 상반기 경방은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아 부진한 모습을 보인 바 있다타임스퀘어 등 복합쇼핑몰 사업의 매출이 뚝 떨어지면서 수익성도 큰 폭으로 하락한 것이다지난해 상반기에 비해 매출은 약 20억원 감소했지만영업손실은 절반으로 줄었다영업손실을 최소화하기 위해 국내 면사 공장은 중단하고 일부를 베트남 공장에 이전했다국내 공장을 없애면서 생긴 유휴부지에 대해서는 임대·매각하는 안을 검토 중이다.

경방의 최근 1년 주가 추이. [사진=네이버 금융]

경방의 지난해 기준 ROE(자기자본이익률)는 6.02%이다. 28일 기준 PER(주가수익비율)은 7.11, PBR(주가순자산배수)는 0.37배이며 동일업종 평균 PER은 30.22배이다.

◆경방, 김준김담 대표이사 체제로 이끌다

경방은 2015년부터 김준김담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하여 경방을 이끌어왔다.

경방의 김준 회장은 “100년 가까이 이뤄왔던 역사는 한 기업의 성장사를 넘어 국내 산업과 경제의 역사라고 자부할 수 있다”며 경방정신인화창의 그리고 책임정신을 바탕으로 민족기업에서 글로벌 기업으로 향후 100년을 준비해 나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kjy2@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0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