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마윈이 말하는 「알리바바가 1등 사이트가 된 이유」
  • 이민주
  • 등록 2015-04-17 10:54:59
  • 수정 2024-01-27 22:44:54
  • 목록 바로가기목록으로
  • 링크복사
  • 댓글
  • 인쇄
  • 폰트 키우기 폰트 줄이기

기사수정

마윈처럼 생각하라. [이미지=yes24]


마윈이 말하는 「알리바바가 1등 전자상거래 사이트가 된 이유」


저는 온라인으로 영화도 볼 줄 모르고, 온라인 게임도 할 줄 모릅니다. 실은 컴퓨터를 켜는 것도 저는 번거롭습니다. 그런데 바로 저 같은 「컴맹」이 알리바바 사이트 운영을 담당하기 때문에 성공했다고 봅니다.


엔지니어들이 프로그램을 만들면 저는 먼저 사용해보고 어려우면 이용자도 불편해 할 것이라고 보고 폐기했습니다.  쉽고 단순하게 만들면 고객은 시간을 낭비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기꺼이 지갑을 엽니다.

- 마윈, <마윈처럼 생각하라> -


애플의 스티브 잡스는 10세 어린이가 설명서를 읽지 않고도 직관적으로 아이폰을 작동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삼았다고 합니다. 단순함이 번거로움을 이기는 세상입니다.

관련기사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버핏 리포트] LG생활건강, 화장품 면세 중심 실적회복 기대 -신한 [버핏연구소=황기수 기자] 신한투자증권이 22일 LG생활건강(051900)에 대해 면세 중심의 실적 회복이 기대된다며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41만원으로 상향했다. LG생활건강의 전일 종가는 37만6500원이다.박현진 신한투자증권 연구원은 LG생활건강의 올해 1분기 실적으로 매출액 1조6582억원(YoY -2%), 영업이익 1304억원(YoY -11....
  2. 광주신세계, 백화점과일반상점주 저PER 1위... 5.1 광주신세계(대표이사 이동훈. 037710)가 3월 백화점과일반상점주 저PER 1위를 기록했다.버핏연구소 조사 결과에 따르면 광주신세계가 3월 백화점과일반상점주에서 PER 5.1배로 가장 낮았다. 이어 베뉴지(019010)(7.26), 신세계(004170)(7.42), 세이브존I&C(067830)(7.74)가 뒤를 이었다.광주신세계는 지난해 매출액 1796억원, 영업이익 549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
  3. [버핏 리포트] 하이트진로, 주류시장 침체에도 영업익 2000억 회복 전망 -NH [버핏연구소=황기수 기자] NH투자증권이 9일 하이트진로(000080)에 대해 어려운 시장환경 속에서 선방하고 있다며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2만8000원을 유지했다. 하이트진로의 전일 종가는 2만350원이다.주영훈 NH투자증권 연구원은 하이트진로의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실적으로 매출액 6288억원(YoY +4.2%), 영업이익 476억원(YoY +22.9%)을 .
  4. OCI홀딩스, 화학주 저PER 1위... 2.45배 OCI홀딩스(대표이사 이우현. 010060)가 4월 화학주 저PER 1위를 기록했다.버핏연구소 조사 결과에 따르면 OCI홀딩스는 4월 화학주에서 PER 2.45배로 가장 낮았다. 이어 미창석유(003650)(2.83), KPX케미칼(025000)(3.33), 삼영무역(002810)(4.76)가 뒤를 이었다.OCI홀딩스는 지난해 매출액 2조6497억원, 영업이익 5312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대비 각각 4.3%, 29.4% 감소했..
  5. [52주 최고가] 일정실업, 전일비 29.98%↑… 현재가 16780원 [버핏연구소=이승윤 기자] 9일 오후 2시 기준 국내 주식시장에서 일정실업(008500)이 전일비 ▲ 3,870원(29.98%) 오른 16780원에 거래 중이다. 일정실업은 자동차용 SEAT원단을 제조, 판매한다.이어 대양제지(006580, 8760원, ▲ 2,020, 29.97%), 에프에스티(036810, 28700원, ▲ 4,650, 19.33%), 자람테크놀로지(389020, 112000원, ▲ 15,000, 15.46%), 코츠테크놀로지(448710, 2825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