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넥슨, 지난해 영업익 1.3조… "연간 최대 실적 달성"
  • 이혜지 기자
  • 등록 2024-02-08 15:55:26
  • 목록 바로가기목록으로
  • 링크복사
  • 댓글
  • 인쇄
  • 폰트 키우기 폰트 줄이기

기사수정

넥슨(대표이사 오웬 마호니)이 지난해 매출액 4234억엔(한화 3조9323억원), 영업이익 1347억엔(한화 1조5216억원), 당기순이익 706억엔(한화 6558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공시했다(환율 기준 100엔당 928.8원).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20%, 30% 증가하고 당기순이익은 30% 감소했다.


넥슨의 2022년 및 2023년 4분기, 연간 연결실적. [이미지=넥슨]지난해 4분기 매출액은 846억엔(한화 7538억원), 영업이익 45억엔(한화 405억원), 당기순손실 419억엔(한화 3733억원)을 기록했다(환율 기준 100엔당 891.3원).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4%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59% 감소해 시장 기대치를 하회했다.


넥슨은 지난해 ‘FC 온라인’과 ‘FC 모바일’, ‘던전앤파이터’, ‘블루 아카이브’ 등 라이브 서비스 타이틀의 호조와 ‘프라시아 전기’, ‘데이브 더 다이버’, ‘더 파이널스’, ‘메이플스토리M’(중국) 등 신규 출시작의 흥행에 힘입어 연간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지난 2022년 말 카타르 월드컵 시기부터 두드러진 성장세를 보여온 ‘FC 온라인’은 2023년 강한 모멘텀을 유지하며 기록적인 연간 매출을 달성했다. 중국 지역 ‘던전앤파이터’도 춘절 패키지 판매에 호조를 시작으로 견조한 성장세를 나타냈으며, ‘메이플스토리’도 6차 전직 콘텐츠를 선보이는 등 성장에 일조하며 2023년 넥슨의 PC 매출은 전년 대비 25% 증가했다.


안정적인 성장세를 이어온 ‘FC 모바일’과 한국과 일본 흥행에 이어 중국 진출에 성공한 ‘블루 아카이브’, 중국에 출시한 ‘메이플스토리M’이 좋은 성과를 거두며 모바일 매출 또한 전년 동기 대비 9% 성장했다.


넥슨은 지난해 한국과 중국, 일본, 북미∙유럽, 동남아 등 기타 지역까지 모든 지역에서 두 자릿 수 이상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특히 개성있는 비주얼과 참신한 게임성으로 글로벌 흥행에 성공한 ‘데이브 더 다이버’와 ‘더 파이널스’의 성과로 북미∙유럽 지역은 4분기에만 매출이 78% 증가하는 기록을 세웠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PEG란? (Price Earnings to Growth Ratio) PER(Price Earning Ratio)은 사전적인 의미로 주가가 그 회사 1주당 수익의 몇 배가 되는가를  나타내는 지표다. 예를 들어 A기업의 시가총액이 2000억원인데 이 회사의 당기순이익이 100억원이라면 PER는 20배이다(2,000억/100억). PER은 낮을 수록 저평가돼 있고 투자가치가 높다. 그런데 PER은 과거 수치를 기준으로 하고 있을 뿐, 미래 성장에 대한 기...
  2. HD한국조선해양, 지난해 4Q 매출액 5.9조...전년동기比 21.2% ↑ HD한국조선해양(대표이사 정기선)이 지난해 4분기 매출액 5조9890억원, 영업이익 1611억원, 당기순손실 886억원을 기록했다고 6일 공시했다(이하 K-IFRS 연결). 전년동기대비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21.2%, 37.6% 증가했고, 당기순손익은 적자지속했다. 글로벌 친환경 선박 시장 선점에 따른 수주량 확대와 건조 물량에 힘입어 외형 확장에 성공, 수...
  3. HD현대, 지난해 4Q 영업익 3579억 전년比 30.4%↑...연 매출 2년 연속 60조 달성 HD현대(대표이사 권오갑 정기선)가 지난해 4분기 매출액 16조7128억원, 영업이익 3579억원, 당기순손실 1170억원을 기록했다고 6일 공시했다(이하 K-IFRS 연결). 전년동기대비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1.2%, 30.4% 증가했고, 당기순손익은 적자전환했다. 친환경 선박 수주 증대에 따른 건물량 증가와 신흥 및 선진시장을 중심으로 한 건설기계 시장 ..
  4. 레이언스, PER 7.17배...건강관리장비와용품주 저PER 1위 레이언스(대표이사 세재정. 228850)가 2월 건강관리장비와용품 업종 저PER 1위를 기록했다.버핏연구소 조사 결과 레이언스가 2월 건강관리장비와용품 업종에서 PER 7.17배로 가장 낮았다. 이어 바텍(043150)(7.3), 제노레이(122310)(8.02), 세운메디칼(100700)(8.45)가 뒤를 이었다.레이언스의 지난해 3분기 잠정실적은 매출액 361억원, 영업이익 47억원으로 전.
  5. 2월 방송과엔터테인먼트 업종 고ROE+저PBR+저PER 10선 : YG PLUS, 한국경제TV, YTN [버핏연구소] 2월 방송과엔터테인먼트 업종 고ROE+저PBR+저PER 종목 중에서 PER(주가수익비율)이 가장 낮은 종목은 YG PLUS(037270)(4.37)이다. 이어 한국경제TV(039340)(6.79), YTN(040300)(9.1), 에스엠(041510)(9.25)가 뒤를 이었다.[관심종목]037270: YG PLUS, 039340: 한국경제TV, 040300: YTN, 041510: 에스엠, 043610: 지니뮤직, 048910: 대원미디어, 052220: iMBC, 035760: CJ ENM,060570: 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